2020년 02월 24일 월요일
뉴스홈 문화/연예 영화/공연
이미경 누구기에…봉준호 영광 함께했나?

이미경 CJ그룹 부회장이 '기생충'의 아카데미 작품상 수상 소감 무대 올라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서아름기자 송고시간 2020-02-10 18:10

CJ그룹 이미경 부회장 (사진=CJ그룹)


CJ그룹 이미경 부회장이 아카데미 시상식 작품상 수상 소감 무대에 올라 관심을 모았다.

'기생충'은 9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우수작품상과 감독상, 국제영화상과 각본상을 받았다. 

이날 이미경 CJ그룹 부회장은 마지막 작품상 수상에는 직접 무대에 올라 소감을 밝혔다.

이미경 부회장은 영어로 "나는 봉준호 감독의 모든 걸 좋아한다. 그의 머리, 그가 말하고 걷는 방식, 특히 그가 연출하는 방식과 유머 감각을 좋아한다. 봉준호 감독에게 정말 고맙다"고 말했다.

이어 "한국 영화를 보러 가주시는 관객들도 정말 감사하다. 주저하지 않고 저희에게 의견을 얘기해주셨으면 좋겠다. 그런 의견 덕에 저희가 안주하지 않을 수 있다. 이러한 의견 덕에 많은 감독과 창작자들이 앞으로 나아갈 수 있다"고 전했다.

이미경 부회장은 봉준호 감독이 영화 ‘마더’를 제작할 당시 제작을 전폭 지원하면서 인연을 맺은 인물이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