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5월 17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충북도국제교육원, 장기적 코로나19 불구.. 학생 '세계시민성' 함양 교육에 힘써

[충북=아시아뉴스통신] 김경선기자 송고시간 2021-04-30 08:09

중부분원, 충주분원과 북부분원 세계시민영어캠프를 통한 영어몰입교육과정 운영
충북도국제교육원 전경./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김경선 기자] 충청북도국제교육원(원장 최용희)은 장기적인 코로나19 속에서도 학생들이 세계시민성 함양 교육에 힘쓰고 있다.

국제교육원 중부분원, 충주분원과 북부분원은 원어민 영어보조교사들과 언어·문화체험을 할 수 있는 ‘세계시민영어캠프’를 운영하고 있다.

국제교육원 충주분원과 북부분원은 지난달부터 오는 12월까지 충주, 제천, 단양 초·중학생들을 대상으로 ‘세계시민영어캠프’를 운영하고 있다.

세계시민영어캠프는 분원 소속 원어민 영어보조교사들과 3일(18시간) 동안 다양한 활동을 통해 글로벌시민의식, 문화다양성, 지속가능발전의 글로벌시민의 핵심가치를 함양할 수 있는 영어몰입교육의 형태로 이뤄진다.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1기수 당 단일학교 24명의 참가자들로 운영되는데 현재 충주, 제천 단양 총 1천584명의 학생이 신청했다.

이번 세계시민영어캠프는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통학형, 방문형, 온라인형으로 다양하게 구성해 오는 12월까지 지속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진천에 있는 중부분원도 ‘세계시민 영어캠프 초6’ 과정을 개설해 이달부터 오는 6월까지 총 9기를 운영한다.

청주 읍·면 지역과 중부4군(진천·음성·괴산·증평)의 초교 6학년 267명을 대상으로 기별 2일 통학형+1일 비대면 원격수업(총 13시간)으로 구성됐다.

프로그램 참여 학교에 통학 버스를 제공하며, 3일차 온라인 수업 시 중부분원의 파견교사가 직접 학교로 방문해 학생들의 줌(Zoom) 프로그램 접속을 도와 쌍방향 소규모 그룹형 수업을 지원한다.

교육과정은 문화다양성과 세계시민성 함양 교육에 바탕을 두고, 자연, 스튜디오, 은행, UN 등 상황체험수업과 미국, 남아공, 캐나다 등 여러 나라의 문화, 스포츠, 축제 등 문화 수업으로 구성됐다.

국제교육원 관계자는 ”영어캠프를 통해 지역 학생들의 글로벌 마인드를 형성하고 국제적 소통 능력도 배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123ge@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