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1일 금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부산시, 프랑스 파리 현지에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위한 막바지 홍보

[부산=아시아뉴스통신] 한주성기자 송고시간 2023-11-22 10:28

결정 투표 진행되는 국제박람회기구 총회장 근처에서
엑스포 대형옥외광고(사진제공=부산시청)

[아시아뉴스통신=한주성 기자]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2030세계박람회 개최지 결정을 앞두고, 프랑스 파리 현지에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막바지 홍보에 나선다고 밝혔다.
 
먼저, 오는 11월 28일 국제박람회기구(BIE) 총회장 진입로에 있는 콩뚜와디씨 카페를 임대해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홍보존 '비스트로 부산'을 운영한다.

카페는 2030세계박람회 개최지 결정 투표가 진행되는 총회장에 가깝게 위치한 만큼, 유치 결정의 마지막 순간까지 총회 참석자 등을 대상으로 2030부산세계박람회를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날 총회에서 진행될 유치 경쟁 프레젠테이션(PT)과 투표결과을 생중계하고, 방문객들에게 도시락과 간단한 케이터링을 자율 기부형식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다음으로, 주프랑스 한국문화원 공간 일부를 대관하고, 27일부터 28일까지 이곳을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응원장으로 운영한다.

문화원 중정에는 부산 출신 임지빈 작가의 베어벌룬 작품을 설치하고, 문화원을 방문하는 시민에게 전통차 등 한국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이벤트를 운영한다.

또한, 문화원 6층 공간에서 유치 경쟁 프레젠테이션(PT)과 투표 결과를 중계해 현지 교민 등 2030부산세계박람회 서포터즈들이 이를 시청하며 응원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아울러, 시는 오는 24일부터 프랑스 파리시 로베르샤팡티에 스포츠센터 외벽에 10m 높이의 대형 옥외광고를 게시하고, 오늘(22일)부터 총회장 진입도로에 스탠딩 패널 9기를 활용, 디지털 광고를 진행해 국제박람회기구(BIE) 관계자 등에 대한민국 부산의 유치 열망을 최대한 보여줄 계획이다.

스포츠센터 외벽 옥외광고 디자인에는 풍선을 들고 있는 아이가 있는데, 이는 유엔(UN)에서 발표한 17개의 지속가능발전목표(SDGs)와 2030부산세계박람회가 추구하는 인류평화와 번영이라는 정신을 접목해 미래세대의 염원을 표현한 것이다.
 
조유장 부산시 2030엑스포추진본부장은 “2030세계박람회 유치 결정의 마지막 순간까지 2030부산세계박람회 성공 유치를 위해 가용한 모든 역량을 최대한 집중할 것이며, 온 국민의 염원을 모아 반드시 유치에 성공하겠다”라며, “결전의 날까지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wisechoice81@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