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13일 금요일

윤길로 영월군의장 군의회 상대 행정소송 집행정지 가처분 인용…‘의원들 상대 고소’ 진행예정

[강원=아시아뉴스통신] 변병호기자 기사입력 : 2019년 11월 25일 11시 39분

영월군의회는 7일 제260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윤길로 군의장 해임안 가결안 개최 모습./아시뉴스통신=변병호 기자

[아시아뉴스통신=변병호 기자]강원 영월군의회가 지난 7일 제260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김상태·손경희·신준용·정의순 더불어민주당 소속 군의원 4명이 ‘윤길로 군의장’ 해임안에 대해 가결돼 12일 윤길로 전 의장이 군의회를 상대로 춘천지방법원에 행정소송이 집행정지 가처분 인용돼 25일 승소로 의장직에 복귀됐다.   

불신임 건은 지난달 25일 김상태·손경희·신준용 군의원 등 4명이 의회 안 건물에서의 흡연과 인사청탁·업무추진비 남용 등 6건에 대해 윤길로 의장의 불신임 결의안 상정을 의결했으며 지난 7일 개원하는 제260회 임시회에서 불신임 결의안을 상정해 가결 처리됐다.

이에 윤길로 전 의장은 “이번 행정 소송 판결로 인해 명확한 근거자료도 없음에도 불구하고 해임건을 처리한 것이 더욱 명확해 졌으며 남은 임기동안 영월 발전을 위해 앞장서겠다”며“민주당의원 4명에 대해서는 고소를 아직 하지 않은 상태이며 내용증명서를 요구했으나 아직까지 아무런 회신이 없다”고 말했다.


한편 영월군의회가 25일부터 정례회 및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하는 가운데 추후 민주당 군의들과 윤길로 군의장 간의 민·형사 고소 진행이 주목 될 것으로 보인다.

 


oneyahwa@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 : 김범용 ( : 2019-11-25)
    섣부르게 행동한 민주당의원들의 행태.
    새로운 세대로의 변화가 발전적이지 못하고 퇴보하는듯하다.
    예전의 영월군의회는 새누리당과 민주당. 무소속 등 의원들간의 예의가 있었는데,
    의원들간에 갈등을 조장하고 군민들간에 분란을 일으킨 의원이 민주당 초선의원이라는 것을 똑 바로 알았다.
    영월군민은 앞으로 영월군의회 의원들의 행동을 주시할것이다.
    싸우지 말고 발전적 행정을 펼치기를 소망합니다.

TODAY'S HOT

more